12월의 밤이 깊으면
고요히 방에 홀로 앉아 
수첩을 펴고 한 해를 돌아본다

나에게 선물로 다가온
올해의 귀인은 누구였던가

나를 남김없이 불살라 빛나던
올해의 시간은 언제였던가

세상을 조금 더 희망 쪽으로 밀어 올린
올해의 선업은 무엇이었던가

아 누구보다 열심히 살았던 올 한 해
나는 누구에게 상처를 준 사람이었던가

누구에게 모질었던 그늘이었던가 
누구를 딛고 올라선 열정이었던가

가만가만 눈이 내리고 여명이 밝아온다
새해에는 나 또한 누군가의 선물이 되고 
별의 시간이 되는 올해의 귀인이기를

 

[박노해 - 올해의 귀인(貴人)]

 이름   비밀번호 
 홈페이지
Secret